본문 바로가기
홍보센터

뉴스센터

삼천리의 최신 소식을 신속하게 알려 드립니다

[ 사회공헌 ]‘사랑의 연탄’ 기부하며 지역사회에 온정 전달 2021.12.09

종합에너지그룹 삼천리가 12월 9일 경기도 및 인천시 취약계층 200가구에 연탄 4만 3천장을 기부했다고 밝혔다.

 

삼천리는 사회복지법인 밥상공동체 연탄은행과 사단법인 따뜻한 한반도 사랑의 연탄나눔운동을 통해 연탄을 후원했으며, 기부된 연탄은 동절기 추위에 취약한 노인, 저소득층 등에 전달될 예정이다. 이번 연탄 후원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더욱 어려운 환경에 놓인 저소득층의 따뜻한 겨울나기를 지원하고 취약계층의 에너지 복지를 높이기 위하여 시행됐다.

 

삼천리는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하는 가운데 임직원 300명과 함께 연탄 나르기 봉사를 시행하려고 하였으나, 코로나19가 급격히 재확산되고 있는 상황에서 연탄 기부로 대체했다.

 

삼천리는 1955년 연탄 사업을 모태로 시작하여 지속성장을 이어왔으며, 현재 국내 최대 도시가스 기업으로서 도시가스, 열, 전기 등 국민생활에 필요한 모든 에너지를 공급하고 있는 종합에너지그룹으로 발전하였다. 이번 나눔은 66년전 국민에게 따뜻한 온기를 전하고, 연탄사업으로 사업보국의 이념을 실현하고자 했던 삼천리의 창업 정신을 되새기며, 장기화되고 있는 코로나19에 취약계층에 조금이나마 힘을 보태고자 마련되었다.

 

이 외에도 삼천리는 지난 해부터 코로나19로 인한 고통 분담과 지역경제 활성화에 노력하고 있다. 확산 초기 소외계층 마스크 구매에 성금 1억원을 후원했으며, 경제적 어려움을 겪는 쌀 농가와 생활고에 놓인 저소득층을 돕고자 5억원 상당의 쌀을 구매해 경기도 내 3만 7천여 세대에 기부하고, 공연·예술 등 침체된 인천광역시의 문화산업 활성화를 위해 3억원을 기부했다.

 

앞으로도 삼천리는 지역사회와 적극적인 상생으로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며,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전하여 국민에게 진정으로 ‘사랑받는 기업’으로 나아가기 위해 노력할 것이다.

이전글
‘2021 ARS 운영실태 평가’ 최우수 기업 선정
2021.12.17
다음글
카카오워크 도입으로 스마트 워크 환경 구축
2021.11.30
로딩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