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홍보센터

뉴스센터

삼천리의 최신 소식을 신속하게 알려 드립니다

[ 기타 ]‘제18회 가스안전환경 공모전 시상식’ 개최 2019.11.13

종합에너지기업 삼천리가 12일과 13일, 양일간 인천 송도갯벌타워와 오산 삼천리 기술연구소에서 ‘제18회 가스안전환경 공모전 시상식’을 개최했다.
 

본 공모전은 지역사회 고객들의 가스사용 안전의식 함양과 가스안전 생활화를 위하여 매년 실시하고 있으며, 산업통상자원부, 경기도, 인천광역시, 경기도 교육청, 인천광역시 교육청, 한국가스안전공사, 한국가스공사, 한국미술협회가 후원한다.

 

경기도 및 인천광역시의 초·중·고교생을 대상으로 실시한 이번 공모전은 ▲ 안전한 도시가스 ▲ 깨끗한 도시가스 ▲ 유용한 도시가스 등의 주제로 진행되었으며, 지난 7월 1일부터 9월 16일까지 작품을 접수하여 총 33개교, 1만 9천명의 학생들이 참가해 열의를 드러내는 등 높은 관심을 받았다.

 

개인 부문 대상인 산업통상자원부장관상은 수원시 동우여자고등학교 2학년 이예진 학생이 차지했으며, 총 1,526명(대상 1명, 금상 18명, 은상 13명, 동상 15명, 가작 21명, 입선 1,450명, 특별상 8명)이 경기도지사상, 인천광역시장상, 경기도 교육감상, 인천광역시 교육감상, 한국가스안전공사 사장상, 한국가스공사 사장상, 한국미술협회장상, 삼천리 사장상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단체 부문은 한 학교에서 1,000점 이상을 공모한 초당초등학교 등 4개교가 대상을, 500점 이상 공모한 인천동춘초등학교 등 25개교가 금상을 수상했다.

 

아울러 삼천리는 장애 청소년들의 적극적인 사회 참여를 독려하기 위해 지난해부터 특수학교의 장애인 학생들을 대상으로 작품 공모를 함께 실시하고 있으며, 올해는 용인강남학교 5학년 이주은 학생 등 총 8명이 개인 특별상을, 안양해송학교, 강남학교 등 4개교가 단체부문 특별상을 수상하였다.

 

한편, 올해로 18회를 맞은 삼천리 가스안전환경 공모전은 2002년 최초로 개최하여 그 동안 총 40만여명이 참가하는 등 지역사회로부터 지속적인 호응을 얻고 있다. 삼천리 관계자는 “앞으로도 가스안전환경 공모전을 지속 개최함으로써 장차 미래를 이끌어갈 청소년들과 함께 지역사회의 안전한 가스사용 문화를 조성하는 데 앞장서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삼천리 유재권 대표이사가 제18회 가스안전환경 공모전 시상식에서 대상 수상자에게 시상하고 있다>

 

 

<대상작 - 동우여자고등학교 2학년 이예진 학생 作>

 

이전글
삼천리그룹 임원부인회 김장 담그기 봉사활동 실시
2019.11.19
다음글
인천광역시 소외계층 연탄 배달봉사 실시
2019.11.08
로딩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