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홍보센터

뉴스센터

삼천리의 최신 소식을 신속하게 알려 드립니다

[ 사회공헌 ]인천지역 취약계층 화재·사고예방 업무협약 체결 2019.10.14

종합에너지기업 삼천리가 10월 14일 한국토지주택공사(LH) 인천지역본부와 취약계층의 화재 및 사고예방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업무협약은 취약계층 대상 ▶ 가스타이머콕 설치 및 관리 ▶ 취약세대 가스시설 특별점검 및 부적합시설 개선 지원 ▶ 가스사고 예방을 위한 인적자원 및 정보 교환 ▶ 가스시설 안전점검 등이 주된 내용이며, 양사는 본 협약을 바탕으로 10월부터 연말까지 인천광역시 저소득층 300세대를 대상으로 가스시설 특별안전점검과 노후 호스 교체 및 가스타이머 설치를 진행할 예정이다.

 

삼천리는 그동안 고객들에게 받았던 사랑에 보답하고,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지역사회 사회복지시설, 경로당, 영구임대주택 고령자 세대 등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가스안전기기인 가스타이머 보급과 노후 가스시설 개선 사업을 매년 전개하고 있으며, 올해는 지난 9월 경기도 내 공급권역에서 시작하여 오늘 협약을 바탕으로 인천지역으로 확대해 추진할 예정이다.

 

양사는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취약계층 세대의 가스사용시설의 안전사고 예방에 크게 기여하는 것은 물론, 부적합 가스시설의 적극 발굴과 시설개선 지원 등 다양한 형태의 사회공헌사업을 함께 추진해 나갈 것을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국내 최대 도시가스 기업 삼천리는 소외계층을 대상으로 노후 가스시설의 점검, 수리, 교체를 무상으로 지원하는 '가스안전 사랑나눔' 활동을 10년 이상 꾸준히 진행해 오는 등 지역사회의 안전한 가스환경 조성에 이바지하며 ‘사랑받는 기업’이 되기 위하여 다양한 노력을 지속하고 있다.

 

 

 

<김정태 삼천리 인천지역본부장(우), 장종우 LH 인천지역본부장(좌)이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있다>

 

 

<삼천리-LH 인천지역본부 업무협약 단체사진>

 

이전글
제18회 산의 날 산림청장상 수상
2019.10.17
다음글
'2019 가스안전 결의대회' 개최
2019.10.02
로딩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