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홍보센터

뉴스센터

삼천리의 최신 소식을 신속하게 알려 드립니다

[ 기타 ]임대주택 취약계층 화재 및 가스사고 예방 업무협약 체결 2017.04.19

종합에너지기업 삼천리가 4월 19일, LH경기지역본부와 가스안전 취약계층의 시설 개선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업무협약은 임대주택 등에 화재 및 가스사고를 예방하기 위한 것으로 ▶ 가스타이머콕 설치 및 관리 ▶ 가스시설 특별점검 ▶ 임대주택 관계자 안전교육 지원 ▶ 가스사고 예방을 위한 인적자원 및 정보 교환 ▶ 가스시설 안전점검 적극 협력 등이 주요 내용이다. 삼천리와 LH경기지역본부와 오는 5월부터 연말까지 본 사업을 적극 실천해 나갈 예정이다.

 

한편, 삼천리는 그동안 고객들에게 받았던 사랑에 보답하고,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사회적배려대상자 등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노후 가스시설 개선 사업을 꾸준히 진행해 오고 있다.

 

특히 삼천리는 도시가스 공급권역 내 설치된 노후 연소기 및 부속시설로 인한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보일러 및 배기통, 가스렌지 교체를 지속적으로 시행하고 있다. 또, 고객의 생활안전 확보를 위해 가스사용자 부주의로 인한 과열화재 예방차원에서 사회복지시설 및 경로당, 영구임대주택 고령자 세대 등에 가스타이머콕을 설치하였으며, 가스연소기가 연소 시에 발생되는 일산화탄소로 인한 중독사고 예방을 위하여 CO 검지기 설치 등 시설개선을 진행했다. 또한, 올해도 1,950세대를 대상으로 보일러, 가스렌지, 가스타이머콕의 개선 및 설치를 진행할 예정이다.

 

삼천리와 LH경기지역본부는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임대주택 세대의 가스사용시설의 안전사고 예방에 크게 기여하는 것은 물론, 본 협약을 기반으로 양사가 다양한 형태의 사회공헌사업을 함께 추진해 나갈 것을 기대한다고 밝혔다.

 

앞으로도 삼천리는 ‘사랑받는 기업’이 되기 위하여 소외계층이 더욱 안전한 환경에서 가스를 사용할 수 있도록 지속적인 관심과 관련 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다.

 

 

 

<삼천리 안전기술담당 서정철 이사(우측에서 세번째), LH 경기지역본부 주거복지사업처 박광식 처장(좌측 세번째)>

 

이전글
전세버스 CNG 보급확대 세미나 개최
2017.04.20
다음글
꿈나무 육성의 산실 삼천리 Together Open 2017
2017.04.11
로딩중